[단독] 때리고 트럭으로 돌진...공포의 '데이트 폭력' > 입학관련Q&A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입학관련Q&A

[단독] 때리고 트럭으로 돌진...공포의 '데이트 폭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조민원 작성일17-12-08 19:41 조회27회 댓글0건

본문

원문 영상은 링크



[앵커]
술에 취한 20대 남성이 길가에서 여자친구를 무차별 폭행하다 못해 트럭을 몰고 돌진하기까지 했는데요

보다 못한 시민들이 직접 나서면서 남성의 난동은 끝이 났습니다.

신지원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기자]
길에서 전화하던 남성이 옆에 있던 여성에게 마구 발길질을 합니다.

벽으로 밀어붙여 주먹을 휘두르더니, 도망가려는 여자의 옷을 잡아당겨 바닥에 내동댕이칩니다.

쓰러진 여성의 얼굴을 또다시 발로 차고, 정신을 잃은 듯한 모습에도 아랑곳하지 않습니다.

[양민준 / 목격자 : 여자 분 입이 완전히 피투성이였어요. 피하게 하느라고 제 셔츠에 피 좀 많이 묻을 정도로…]

어제 (18일) 새벽 서울 신당동에서 22살 손 모 씨가 술에 취해 여자친구를 무차별 폭행한 겁니다.

손 씨는 주변에 있던 시민들이 여성을 피신시키자, 이번에는 트럭을 몰고 돌진했습니다.

만취한 남성은 트럭을 몰고 여자친구의 뒤를 쫓았습니다.

이렇게 좁은 길목을 막무가내로 지나면서 시민들이 급히 대피했고, 펜스도 완전히 망가졌습니다.

결국, 보다 못한 시민들이 직접 나서 손 씨와 추격전까지 벌인 끝에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추격한 시민 : 일단 폭력 자체가 나쁘다는 생각이 들고…. 여자가 너무 심하게 맞고 있으니까 아무도 안 도와주면 여자분이 죽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에…]

당시 손 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에 해당하는 0.165%.

경찰 조사 결과 손 씨는 피해 여성과 1년 넘게 교제하면서 불화를 겪어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서울 중부경찰서 관계자 : 평상시에 사이가 안 좋았던 모양이에요. 평상시에 있던 감정이 술을 한 잔 마시고 나니 폭발한 것 같다고…. 아직 피해자 조사를 못 했기 때문에…]

경찰은 손 씨를 특수폭행과 음주운전 등의 혐의로 입건하고,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입니다.

YTN 신지원[ jiwonsh @ ytn . co . kr ]입니다.






=================================================================================================================

제일 못된놈 중에 못난놈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44
어제
80
최대
473
전체
76,070
그누보드5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http://sports.inje.ac.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